환경부

전체차림표

환경부 발(發) 뉴스

  • 홈으로
게시물 조회
12월 5일은 세계 토양의 날 - 기념식과 함께 토양보전을 주제로 국제학술행사 등 개최 - 환경부(홍보기획팀)  |  2019-12-05
세계 토양의 날 행사 사진 

▲ 2019 세계 토양의 날 기념식 / 출처 : 한국환경산업기술원


12월 5일 오후 3시,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 '2019 세계 토양의 날' 기념식이 열렸다. '세계 토양의 날'은 토양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토양 본래의 기능을 회복하기 위한 노력을 촉구하기 위해 유엔이 12월 5일을 기념일로 정해 선포한 날로 올해로 5번째를 맞았다. 


'유엔'이 정한 올해 '세계 토양의 날' 주제는 '토양의 침식을 막고, 우리의 미래를 구하자(Stop Soil Erosion, Save our Future)'이다. '환경부'는 전 세계적 노력에 동참하기 위하여 올해 세계 토양의 날 주제를 '생명을 품은 토양, 건강한 우리 미래'로 정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산업계, 학계, 연구기관 관계자 및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토양보전에 기여한 유공자 10명과 올해 '토양·지하수 청소년 여름캠프', '토양환경 작품공모전'에서 우수자로 선정된 10명에게 각각 환경부 장관 표창 및 상장을 수여했다.


특히 올해 기념식에는 토양보전의 중요성을 일깨우는 기념 영상 상영과 창작 뮤지컬 공연을 선보였으며, 전 과학동아 기자이자 아시아인 최초의 미 항공우주국 우주생물학 탐사 프로젝트 참여자인 문경수 과학탐험가가 참석해 자연 유산과 연계하여 토양의 아름다움, 가치와 보전을 주제로 기념 강연을 진행했다.


세계 토양의 날을 맞아 토양 분야 세계적 전문가들이 참석하는 국제학술행사도 열렸다. 12월 4일에는 표토환경전략연구단 주관의 국제학술행사가 12월 5일부터 이틀간 서울 서초구 엘타워에서는 국제학술행사인 '클린-업 코리아(Clean-up Korea) 2019'가 한국지하수토양환경학회 및 호주의 오염평가 및 환경정화 협력연구센터인 씨알씨 케어(CRC CARE) 주관으로 열렸다.


김영훈 환경부 물통합정책국장은 "산업화 과정에서 훼손된 토양을 조속히 복원하고, 토양오염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시스템을 갖춰 나가야 할 때"라면서, "이번 세계 토양의 날을 통해 국민들이 토양에 대한 관심을 갖고 생명을 품은 토양이 건강한 우리의 미래라는 인식이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홍보기획팀@환경부( mepr@korea.kr ) 더 쉽고 더 분명하게 환경부 소식을 전합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