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전체차림표

환경소식

  • 홈으로
게시물 조회
제주, 세계지질공원으로 지정
  • 등록일자
    2010-10-04
  • 조회수
    2,910
국내 최초 ‘제주도 세계지질공원으로’ 확정


세계적으로 유일한 유네스코 자연과학분야 3관왕(Triple Crown) 달성

생물권보존지역(’02년), 세계자연유산(’07년), 지질공원(’10년)



제주도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으로 지정됐습니다.

유럽지질공원(EGN) 총회가 열리는 그리스(레스보스섬) 에서 10월 4일 새벽 2시(현지시간 10월 3일 오후 6시) 에 전해온 희소식입니다.

 

※ 인증기준 :

지질학적 특성과 가치, 관리계획, 지속가능 발전전략,  지질관광 등 평가

※ 세계지질공원 :

중국(22), 영국(8), 독일(5), 이탈리아(5), 스페인(4), 일본(3), 프랑스(2) 등

19개국 64개 인증(’09)





‘세계지질공원’ 은 유네스코에서 후원하면서 유네스코 사무국에서 신청에서 확정까지의 전 과정을 총괄하는 국제적인 자연과학분야 활동으로, 지구과학적인 특징을 보여주는 지역을 보호하면서 교육 및 관광 대상으로 활용하는 국제제도입니다.


세계지질공원의 인증기준은 크게 지질과 경관이 35%이며 교육, 지질관광, 관리구조, 접근성이 65%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02년 생물권보존지역, ’07년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데 이어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받음으로써 세계적으로 유일하게 유네스코 자연과학분야의 3관왕을 획득하게 됐습니다.


세계자연유산 등재이후 제주특별자치도는 2007년부터 세계지질공원을 준비하여 2010년 7월 27~29일까지 세계지질공원 운영위원회의 현장평가를 성공적으로 받았습니다.


이를 위해 지질학박사를 포함한 전문가들로 지질공원 추진팀을 구성하여 지질공원의 체계적인 관리 운영방안을 모색해 왔고, 특히 유럽지질공원 총회(‘10.10.1~5) 에 참석하여서는 제주도 지질공원의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힘을 기울여 왔습니다.


아울러, 국내 지질분야 전문가들도 제주도 세계지질공원 추진위원회(위원장 이용일)를 구성하여 제주도 지질공원 현장평가 대응 및 학술지원, 도내 협력업체 파트너십 체결, 홍보, 인적 네트워크 활용 등 적극적인 활동을 보여주었습니다.


또 중앙정부 차원에서도 지질공원 현장 평가 시 실사단들에게 국가지질공원 추진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보여주면서 실사단의 호의적인 반응을 이끌어낸 것이 이번 인증에 큰 힘이 되었습니다.

특히 환경부에서는 제주도 지질공원에 대한 추진 상황을 청와대에 보고하면서 올해 주요업무로 설정한 바 있습니다.


세계지질공원 인증은 환경부와 민간추진위원회, 대한지질학회/유네스코한국위원회/국립공원관리공단 등 관련기관, 각계 전문가 등이 제주도민들과 한마음이 되어 적극적인 지원과 노력을 통해 얻은 소중한 성과라 할 만 합니다.


이제 국내에서 최초로 추진되는 지질공원에 대한 국가 차원의 뒷받침을 위하여 ‘지질공원 제도도입 정책방안 연구용역’ 을 추진하여 <국가지질공원> 법제화를 이뤄갈 계획입니다.


아울러 제주도, 울릉도, 독도, 남해 공룡화석지 등 지질명소를 국가지질공원으로 지정하는 방안을 추진할 것입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질공원 운영에 철저한 관리계획을 수립하여 생태/문화관광자원으로 활용하고, 경제적 효과도 낼 수 있는 녹색경제 기반을 구축해 갈 방침입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