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전체차림표

환경소식

  • 홈으로
게시물 조회
장항제련소지역 주민건강조사, 발표
  • 등록일자
    2010-08-26
  • 조회수
    3,791

 (구)장항제련소 주변지역 주민건강영향조사 종합결과 발표
일부 주민에게 카드뮴 노출 개연성 확인,
정기검진 등 보건활동 지속 실시해갈 터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에서는 2008년 3월부터 올해 7월까지 실시한 (구)장항제련소 주변지역 주민에 대한 건강영향조사(공동수행기관 : 김헌 충북대교수)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2007년 7월 충남 서천군의회의 요청에 따라 이루어진 것으로, 1~3차에 걸쳐 제련소 주변지역(조사지역) 주민 687명과 대조지역 주민 413명을 대상으로 건강검진 등을 실시하였습니다.


※ 조사지역 :

(구)장항제련소 주변지역(반경 4Km 이내)인

서천군 장항읍 송림리, 장암리, 화천리 등


※ 대조지역 :

(구)장항제련소에서 15Km 이상 떨어진 서천군 비인면 선도리,

성내리, 성북리, 칠지리, 판교면 심동리, 문산면 은곡리 등


그 결과, 조사지역 주민 687명 중 165명(24.0%) 이 WHO 카드뮴 인체 노출 참고치(혈중 5ug/L, 요중 5ug/g creatinine ; 이하 참고치) 를 초과하였고, 초과율도 대조지역 (4.1%, 주민 413명 중 17명) 에 비해 높아, 제련소 주변지역 주민의 카드뮴 노출 개연성이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참고치 초과자 165명 중 건강영향이 의심되는 조사지역 주민(60명)에 대한 정밀검진을 실시한 바, 신세뇨관 미세손상(9명), 신장기능 이상(5명), 골밀도 저하(1명) 등 건강이상자 15명이 관찰되었습니다.


※ 신세뇨관 미세손상은 신장에 대한 초기영향을 추정하기 위한 것으로

질병수준은 아니며 약물치료가 필요하지 않음.

신체손상지표인 NAG와 β2-MG 농도가 증가한 것으로 판정함.


※ 신장기능 이상 및 골밀도 저하는 임상의가 질환수준으로 진단한 것을

의미하며, 고령화, 고혈압/당뇨병 등 다른 질환에 의해서도 나타날 수 있음.


대학교수, 연구진 등 관련 전문가에 의하면 질환 전단계인 신세뇨관 미세손상의 경우 그 발생 빈도가 대조지역보다 조사지역에서 높게 나타났고, 참고치 초과 집단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으므로 카드뮴 노출과 관련 가능성이 있을 것이라는 소견을 보였습니다.


그러나 신장기능 이상자 또는 골밀도 저하자의 경우는 이 질환의 다른 영향요인인 고령, 고혈압, 당뇨 등이 복합적으로 나타났고, 그 발생 빈도가 대조지역 및 참고치 미만집단과 비슷하여 카드뮴에 의한 영향이라고 판단하기에는 어렵다는 견해를 표명하였습니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는 이번 조사를 통해 (구)장항제련소 주변 주민의 카드뮴 노출 개연성이 확인되었고 질환 전단계인 신세뇨관 미세손상이 신장질환 등으로 발전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앞으로도 카드뮴 참고치 초과 주민과 건강이상 의심자에 대해서는 정기적으로 인체 내 카드뮴 농도를 포함하는 건강검진을 실시하는 한편, 카드뮴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한 보건 교육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 첨부파일을 확인하시면

이번 조사 결과에 대해 더 자세한 내용을 알 수 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