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알림마당비쥬얼이미지
  • home
  • 알림마당
  • 보도·해명자료
  • 전체
전체
게시물 조회
  • [한겨레12.24] 보존·개발 등급매긴 지도 첫선
  •     등록자명 :     조회수 : 1,187     등록일자 : 2003.12.24        

  • 전국토의 환경가치를 등급화해 ‘보전해야 할 지역’과 ‘개발해도 될 지역’을 한눈에 표시한 지도가 첫선을 보였다.
    환경부는 지난 3월부터 대통령 지시에 따라 ‘국토환경성평가지도 작성계획’을 추진해 1단계로 난개발 우려가 가장 높은 수도권지역에 대한 지도를 완성했다고 23일 밝혔다.

    국토환경성평가지도는 생태보전구역·자연공원·상수원보호구역·수변구역 등 각종 법령에 따른 56개 보전용도지역 구분과 종다양성·희귀성·자연성·임상도등급 등 11개 환경·생태항목을 적용해 해당지역의 보전가치를 종합평가한 뒤 보전·완충·개발 등 5개 등급으로 분류해 표시해 놓은 것이다. 환경부는 오는 2006년까지 전국토의 지도를 완성해 보급할 계획임을 밝혔다.

  • 목록
  • 이전글
    [한겨레12.24] 수원 하수종말처리장에 골프연습장
    다음글
    [경향12.24] 팔당호 수질 중간평가 12월발표 불투명

컨텐츠 만족도 설문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   
  •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