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알림마당비쥬얼이미지
  • home
  • 알림마당
  • 보도·해명자료
  • 전체
전체
게시물 조회
  • [한겨레10.09] 박혁규 한나라 의원 "난지도주변 지하수.하천 오염 심각"
  •     등록자명 :     조회수 : 2,607     등록일자 : 2003.10.09        
  • 서울 난지도 매립장 주변 지하수와 하천의 오염이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한나라당 박혁규 의원은 8일 서울시에 대한 국정감사에서"난지도 매립장 지하수 검사정 10곳에 대한 오염도 검사 결과 5곳이 화학적산소요구량(COD) 등 수질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한강 둔치 가양대교 밑 지점의 경우 화학적산소요구량(기준 6㎎/ℓ)이 2000년 25.33, 2001년 71.63, 2002년 90.03, 올해 96.4㎎/ℓ로 기준보다 최고 16배나 높았다.

    제1매립장과 2매립장 중간 지점도 2000년 91.93, 2001년 43.1, 2002년 90.43,올해 81.0, 난지천공원은 2001년 14.05, 2002년 13.45, 올해 36.2㎎/ℓ 등으로 각각기준을 초과했다.

    염소이온 농도(기준 250㎎/ℓ)도 가양대교 밑 지점이 2000년 666.0, 2001년 1천981.2, 2002년 1천819.3, 올해 1천874.0, 1,2매립장 중간 지점이 2000년 2천91.0, 2001년 1천349.0, 2002년 1천920.5, 올해 2천35.0㎎/ℓ 등으로 크게 오염됐다.

    난지도 주변 하천 역시 오염돼, 생화학적산소요구량(BOD)의 경우 올해 상류가 11.6㎎/ℓ, 하류는 14.4㎎/ℓ, 향동천 하류는 28.7㎎/ℓ 등으로, 기준 10.0㎎/ℓ를넘어섰다.

    박 의원은 "73년부터 93년까지 서울에서 발생한 약 9천200만㎥의 폐기물이 오염방지시설없이 매립됨으로써 침출수나 매립가스, 지반 침하로 인한 오염이 발생한 것"이라며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이에 대해 시 관계자는 "장기간 유출된 침출수가 일부 지점에서 여전히 검출되고 있는 것"이라며 "그러나 지난해까지 매립지에 차수벽을 설치하는 등 안정화사업을 벌인 이후에는 침출수로 인한 추가오염 우려가 없다"고 말했다.(서울/연합뉴스)
  • 목록
  • 이전글
    [한겨레10.09] 서울 공원연못 수질오염 심각
    다음글
    [대구10.09] 공사장 배출토사 불법매립 방지대책

컨텐츠 만족도 설문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   
  •   
  •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