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해명

알림/홍보

알림/홍보

  • 홈으로
게시물 조회
(참고) 환경부, 광주·전남과 손잡고 영산강·섬진강 물 문제 해결
  • 등록자명
    안상혁
  • 부서명
    물환경정책과
  • 연락처
    044-201-6196
  • 조회수
    1,670
  • 등록일자
    2018-08-10

▷ 지역 물 문제 해결을 위해 환경부장관-지방자치단체장(광주광역시장, 전라남도지사) 정책간담회 개최

▷ 농업용수 교차이용, 비점오염저감, 수자원의 효율적 이용 강구로 영산강 수질개선 방안 추진 협의


환경부(장관 김은경)는 8월 10일 오후 1시 20분부터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영산강수계 통합물관리 정책간담회'를 개최하고, 영산강 및 섬진강 수질개선 문제에 대해 공동으로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간담회는 6월 8일 물관리일원화 시행 이후 처음 열린 영산강·섬진강 유역토론회에 앞서 진행되었다.

간담회에서 김은경 환경부 장관은 "영산강의 수질 및 용수문제와 섬진강 유량감소 피해 문제는 두 수계를 통합적이고 광역적인 차원에서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유기적으로 협력하여야 해결 가능하다"라고 밝혔다.

간담회 결과, 환경부와 광주광역시·전라남도는 크게 3가지 사항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기로 협의했다.

첫째, 영산강 수질개선을 위해 유량 증대가 중요하다고 보고 이를 위해 영산강 본류에서 농업용수 공급을 늘리고, 댐 저수를 하천유지용수로 전환하는 방안에 대해 농어촌공사 등 관계기관과 적극 협의한다.   

둘째, 영산강 수계의 비점오염저감을 위해 민·관 협치(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지역주민과 시민단체가 중심이 되어 주민실천운동을 적극 추진한다.

셋째, 전남도 섬 지역의 물 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급수운반선·식수전용 저수지 등의 지원을 강화하고, 광주광역시의 물순환구조 개선에도 적극 지원·협력한다.

아울러, 이날 논의된 사항들을 지속 추진하기 위해 세 기관간 정책협의회를 정례화하여 영산강 유역의 '지속가능한 물 이용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붙임  영산강수계 통합물관리 정책간담회 자료.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