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전체차림표

보도·해명

  • 홈으로
게시물 조회
가을철 옷에 달라붙는 열매에 대비하세요
  • 등록자명
    권재환
  • 부서명
    국립공원공단
  • 연락처
    055-973-9120
  • 조회수
    511
  • 등록일자
    2019-11-18

▷ 열매가 옷에 달라붙는 것을 줄이려면 겉이 촘촘하고 매끈한 등산복 착용

▷ 꼬리빗이나 접착테이프로, 제거 후 확산을 막기 위해 쓰레기통에 버려야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이사장 권경업)은 가을철 산행 시 옷에 달라붙는 열매에 대해 옷감의 종류별 접착 정도와 제거하는 방법에 대한 실험 정보를 공개했다.


국립공원공단 연구진은 최근 지리산 일대 탐방로에서 쉽게 발견되는 도깨비바늘, 미국가막사리, 쇠무릎, 주름조개풀 등 옷에 달라붙는 식물 4종의 열매로 겉 옷감 소재별 접착정도를 실험했다. 이중 주름조개풀은 껍질 끝이 돌출된 부분에서 끈적한 액체가 분비되는 식물이다.


직물의 틈이나 기모가 없는 매끈한 혼용소재의 경우 열매가 거의 달라붙지 않는 반면, 직물의 틈이나 기모가 있고 골이 진 소재의 경우 열매가 옷감에 달라붙는 정도가 평균 90% 이상으로 나타났다.


이는 열매에 붙어 있는 갈고리 모양의 부속물이 옷감 표면이 매끈하고 틈이 없는 소재에는 잘 걸리지 않기 때문이다.


열매가 달라붙는 식물들은 대부분 저지대 탐방로 입구나 경작지, 풀숲에서 자라며 동물에 의해 열매를 퍼뜨려 생존하도록 진화했다.


연구진은 사람 옷에 달라붙어 열매를 퍼뜨리는 것이, 활동 범위가 다른 동물보다 넓으며 번식하기 유리한 장소에서 열매를 제거하는 등 식물의 번식과 확산에 유리한 이유로 보고 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주변에 식물이 없는 공터 등 넒은 지역에 나와서 열매를 제거하기 때문이다.


국립공원공단은 산행 후 옷에 붙은 열매를 제거하는 방법으로 참빗이나 꼬리빗을 사용하는 방법과 접착테이프로 붙여 떼어내는 방법을 제시했다.


아울러, 열매를 도로변 등에서 떼어내면 빗물을 따라 강 하구 또는 호수(저수지, 댐) 가장자리로 번식하기 때문에 그 자리에서 떼어 내거나 쓰레기통에 버리는 것이 효과적이다.


갈고리 모양의 열매를 떼어내다 보면 구멍이 나거나 보풀이 생기는 등 옷감이 상하는 원인이 된다. 직물의 틈과 기모가 없는 매끈한 소재의 등산복을 착용하면 열매가 덜 붙고 잘 떼어진다.



또한 운동화 끈과 양말에도 열매가 잘 붙기 때문에 등산복 바지로 등산화를 덮거나 각반(스패치)를 착용하면 열매가 붙는 것을 줄이는데 효과가 있다. 더불어 진드기의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강재구 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장은 "가을철 산행 시 열매가 잘 붙지 않는 겉옷을 준비해야 한다"라며, "앞으로도 국민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실용적인 연구를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붙임 1. 관련사진.  

        2. 실험결과. 

        3. 전문용어 설명.

        4. 질의응답.  끝.

목록